⁉️

암 보험 가입했어도, 암 보험금을 못 받을 수 있다고요!?

암 보험 가입했어도, 암 보험금을 못 받을 수 있다고요!?

근얼씨(33세, 회사원)는 최근 건강 검진을 받았습니다. 소화 불량과 복부 팽만 증상이 있어 대장 내시경도 함께 받게 되었죠..! 안타깝게도 근얼씨는 의사로부터 대장암 초기 진단을 받았어요 :( 충격도 잠시! 근얼씨는 서둘러 가입했던 암 보험을 통해 진단비를 받기 위해 보험사에 암 진단비를 청구했습니다.
그런데 이게 무슨 일일까요? 근얼씨는 암 진단비 100%를 받을 수 없다는 통보를 받았습니다. 근얼씨는 암 진단을 받아 힘든 가운데, 보험금까지 받지 못해 큰 어려움을 겪게 되었어요..!
암 보험에 가입되어 있었지만 근얼씨가 암 진단비를 받지 못한 이유는 무엇이었을까요?

암 진단금을 받지 못하는 대표적인 이유 Best 5!

1. 감액 지급 기간

대부분의 보험사에서 암 보험의 경우, 가입 후 1~2년 정도까지 보험금을 감액 지급하고 있어요! 근얼씨 역시 보험에 가입한지 10개월 밖에 되지 않아 진단비 전액을 받을 수 없었습니다..! 감액 지급 기간과 지급 비율은 보험사마다 다르며 반드시 확인해야 해요~! 또한 수술비의 경우에도 보험사에 따라 1~2년 정도 감액 지급하는 경우도 있다는 점도 꼭 기억해주세요

2. 고지 의무 불이행

보험 가입 당시 심사 단계에서 반드시 알려야 할 내용을 알리지 않았을 경우에도 암 진단금을 받지 못할 수 있다는 건 잘 알고 계시죠?? 하지만 많은 분들이 착각하시는 내용이 의사의 진단이 중대한 상황이 아니었다는 이유로 보험사에 알리지 않는 경우인데요..! 의사의 판단이 심각하지 않다고 해서 알려야 할 의무가 사라지는 것은 아니니 꼭 주의하셔야 합니다!
고지 의무 불이행의 경우 모든 보험에 해당할 수 있는 내용으로 최악의 경우 보험금을 받지 못하는 것은 물론, 손해사정사 조사까지 받을 수 있으니 보수적으로 접근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3. 90일간의 면책 기간

위에 말씀드린 감액 지급 기간엔 일부라도 받을 수 있지만, 면책 기간 동안은 암 진단금을 한 푼도 받지 못해요..! 암 보험의 경우 보험의 효력이 발생하기까지 90일간의 대기 기간을 두고 있어 해당 기간에 암 진단을 받으면 납입한 보험료를 환급받고 보험 계약은 해지된 답니다 단, 어린이 보험은 면책 기간이 적용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보험 상품마다 차이가 있으니 약관을 꼭 확인해주세요!)
어린이 보험에 대해 궁금하다면 '어린이 보험 알아보기'를 눌러주세요!

4. 전이된 암 진단금

보험사에선 일반 암과 소액 암을 구분하고 있어요. 당연히 보장 규모 역시 차이가 있는데요. 만약 소액 암으로 분류된 암이 전이되어 일반 암으로 분류된 암이 발생하더라도 보험사에선 1차로 발생한 소액암 보험금만을 지급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대표적인 소액 암인 갑상선암과 관련된 '암보험금 지급 피해 구제 신청'이 전체의 20%나 차지하고 있고, 그중에서도 전이암과 관련이 86%(한국소비자원, 2021)로 나타나고 있어 꼭 확인이 필요한 부분!

5. 보험금 미납으로 인한 계약 효력 상실

일반적으로 두 달 연속으로 보험료를 납부하지 않으면 실효 절차가 진행돼요..! 보험이 실효된다면 당연히 암 진단을 받더라도 암 진단금을 받을 수 없답니다. 만약 암 진단 시점이 실효 이전일 경우 수령이 가능하지만, 여기서 주의할 부분은 '암 진단 시점'은 병원에서 조직 검사를 실시하고 조직 검사 결과가 보고되는 날짜라는 점을 꼭 기억해주세요!! 따라서 약관상의 암 진단 시점은 조직 검사 시행일, 진단서 발급일 등이 아님을 꼭 주의해야 합니다!
오늘은 근얼씨의 사례를 통해 암 보험에 가입했지만, 암 진단금을 받지 못하는 경우에 대해 살펴보았어요. 암 진단을 받으면 모두가 당황할 수밖에 없겠죠 거기에 만약 믿었던 보험금마저 받을 수 없다면 그 충격은 이루 말할 수 없을 거예요..

도움을 받으세요!

확실한 암 진단비 보장을 위해선 면책 기간, 고지 의무 등에 대한 보수적인 접근과 약관에 대한 정확한 확인이 필요하다는 사실 이제 잘 아셨죠?? 그래도 아직 불안한 부분이 있다면, 이를 미리 알고 잘 도와줄 수 있는 시그널플래너 상담사와 함께라면 미리 대비할 수 있어요